기사제목 경북도, 도심항공교통(UAM) 연계산업 육성 본격 스타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북도, 도심항공교통(UAM) 연계산업 육성 본격 스타트!

국토교통부, 한국공항공사, 한화시스템(주) 등과 도심항공교통 세미나
기사입력 2021.06.04 07: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상북도는 새로운 교통혁신 대표아이템이자 미래먹거리산업 중 하나로 꼽히는 도심항공교통(UAM) 산업 육성에 본격 나선다.

경북형_도심항공교통_발전방향_세미나1.JPG

도는 3일 도청 화백당에서 국토교통부, 한국공항공사, 한화시스템(주), 관련 기업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형 도심항공교통(UAM) 발전방향 세미나'를 개최했다.

경북형_도심항공교통_발전방향_세미나2.JPG

도심 지상교통 혼잡 해결수단으로 부상한 도심항공교통(UAM)은 친환경 혁신 교통수단이자 기체‧부품 등 제작, 건축‧설계‧건설 등 인프라, 운송‧MRO‧통신‧플랫폼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 연관 산업이다.

경북형_도심항공교통_발전방향_세미나.JPG

2040년 세계 시장 규모 731조 원(국내 13조 원), 연평균 성장 증가율 31%에 달하는 거대시장 형성이 예측되며 4차 산업혁명의 흐름과 함께 시장 발전가능성에 주목한 세계 각국 정부와 업계의 도전‧경쟁이 치열하다.


정부는 지난해 6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UAM) 로드맵'을 발표하고 후속조치로 지난 3월 도심항공교통(UAM) 핵심기술 확보를 위한 한국형 도심항공교통(UAM) 기술로드맵을 마련하는 등 도심항공교통(UAM)을 미래먹거리산업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추진 중이다.


이와 관련해 경북도는 도심항공교통 초기 서비스로 공항↔도시 간 운행(에어셔틀)이 예측되는데 2028년 신공항이 들어서면 수요와 경쟁력이 있고, 국내 대표산업이자 경북의 중점산업인 자동차산업이 미래차 생태계로 전환되는 가운데 도심항공교통(UAM)과 자동차가 산업생태계를 공유하고 있어 시너지 효과도 창출 된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이날 세미나에서 나진항 국토교통부 미래드론교통담당관은 UAM 특별법, 특별자유화구역, 산업생태계, 버티포트, 환승체계 구축 등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정책로드맵과 2030년 4~5인승 급 UAM 서비스 상용화 도입을 위한 단계별 목표와 기체‧부품, 항행‧교통관리, 인프라, 서비스 등 K-UAM 기술로드맵 핵심부문을 설명했다.

하대성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앞으로 경북도 산업‧경제 환경여건에 부합하는 타 지역과 차별화된 도심항공교통(UAM) 연관산업 육성방안을 마련해 경북형 도심항공교통(G-UAM)을 미래먹거리산업으로 본격 육성해 갈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뉴스라이프 & www.newslife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뉴스라이프(http://www.newslifetv.com) |  설립일 : 2018년 6월15일  | 발행인 :(주)뉴스라이프 권맹식 | 편집인 : 권맹식
  • (39224) 경북 구미시 금오산로 59, 3층  | 사업자번호 : 353-88-01051 | 등록번호 : 경북 아 00473호, 경북 다 01514
  • 대표전화 : 054-604-0708  ms9366@hanmail.net  ㅣ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희정 | 후원계좌 농협 301-0235-0385-01
  • Copyright © 2018-2020 newslifetv.com all right reserved.
뉴스라이프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