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김천시립도서관, 특별프로그램 "책으로 노는 게 제일 좋아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김천시립도서관, 특별프로그램 "책으로 노는 게 제일 좋아Ⅱ!"

그림책 작가와 함께한 상상의 이야기 나라
기사입력 2022.08.12 16: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천시립도서관은 여름방학 동안 운영한 '책으로 노는 게 제일 좋아Ⅱ'어린이 특별프로그램을 성황리에 마쳤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2).jpg

7세~초등 4학년 어린이를 대상으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3명의 그림책 작가를 초청해 진행한 이번 프로그램을 6회에 걸쳐 운영했으며 작가의 그림책 1인극 공연, 강연과 질의응답, 책과 관련한 퀴즈풀이, 체험 활동 등의 알찬 내용이었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1).jpg

먼저 4일 한기현 작가의 '잠자리 편지'를 주제도서로 첫 번째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작가의 유년기 시절 경험을 바탕으로 어디든 날아갈 수 있는 잠자리를 바라보며 소망했던 일과 따뜻한 온기로 잠자리에게 생명력을 불어넣어 준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3).jpg

한기현 작가는 각자 상상의 눈을 가지고 사물을 바라보는 것이 창작의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자신이 상상하는 잠자리를 만들어보고 빛을 비추어 친구들에게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4).jpg

9일은 곽민수 작가의 '아주아주 센 모기약이 발명된다면?'으로 진행된 두 번째 프로그램은 2회 프로그램 중 1회를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지역 어린이집과 아동센터의 어린이들을 초청해 뜻깊은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이었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5).jpg

누구나 싫어하는 모기를 사라지게 할 수 있다면? 이라는 의문점으로 시작한 이야기는 모기와 관련된 다른 동물들의 이상한 행동이 이어지며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했다. 책 속에 등장하는 여러 사람과 동물의 모형을 가지고 어린이들이 참여해 직접 역할극도 체험했다.
 
11일 마지막 프로그램은 '신통방통 세 가지 말'의 저자인 김경희 작가를 초청해 진행되었다. 마음씨 착한 숯장수에게 벌어지는 좌충우돌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실감 나는 목소리로 전해주었고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율동으로 더욱 몰입하게 했다.

상상의 이야기 나라(사진6).jpg

작가의 첫 작품인 주제도서가 세상에 출판되기까지 겪었던 일을 소개해주었고 체험 활동으로 '멋진 나'의 모습을 만들어 다른 친구들에게 소개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신동균 김천시립도서관장은 "무더운 여름날 도서관에서 가족 모두가 좋은 추억을 만든 시간이었기를 바란다"라며 "자라나는 아이들이 앞으로도 도서관을 활용해 책 읽는 습관을 갖게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했다.

<저작권자ⓒ뉴스라이프 & www.newslife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뉴스라이프(http://www.newslifetv.com) |  설립일 : 2018년 6월15일  | 발행인 :(주)뉴스라이프 권맹식 | 편집인 : 권맹식
  • (39224) 경북 구미시 금오산로 59, 3층  | 사업자번호 : 353-88-01051 | 등록번호 : 경북 아 00473호, 경북 다 01514
  • 대표전화 : 054-604-0708  ms9366@hanmail.net  ㅣ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희정 | 후원계좌 농협 301-0235-0385-01
  • Copyright © 2018-2020 newslifetv.com all right reserved.
뉴스라이프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